교통
교통종합
기아차 '레이' 새 렌더링 전격 공개
"외형에 '와이드 허니콤 패턴' 적용"
나유경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2/07 [10:1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이달 출시…"상품성과 디자인 개선"

 


기아자동차는 2011년 출시 이후 처음으로 디자인을 변경한 레이 상품성 개선모델의 렌더링을 전격 공개했다.

 

신차급으로 디자인을 변경한 새로운 레이는 기존의 젊고 유니크한 이미지를 유지하면서 모던하게 바뀐 외형에 와이드 허니콤 패턴으로 독특함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또 전면부에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램프의 디자인을 변경했다.

 

기존 모델의 중앙에 있던 라디에이터 그릴을 헤드램프와 같은 높이로 올리고, 바디와 동일한 컬러로 바꿔 산뜻하고 깔끔한 인상을 부여했다.

 

단색의 그릴엔 엠블럼을 중심으로 와이드 허니콤(벌집모양) 패턴의 음각 조형을 배치해 레이의 유니크함을 드러냈다.

 

기아차는 상품성을 개선한 새로운 디자인의 레이를 이번 달 중 고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나유경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