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플러스+
수/발주
새만금개발청, 새만금 남북道 2단계 발주
'남북도로 2단계' 연말 착공·2023년 완공
박남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1/11 [15:4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동서도로와 함께 십자형 도로망으로 구축

 


새만금개발청은 11일 '남북도로 2단계 건설 공사'에 대해 설계와 시공을 일괄 시행하는 턴키 방식을 적용, 조달청에 도로공사 발주를 의뢰했다.

 

새만금 남북도로는 전북 부안군 하서면에서 전북 군산시 오식도동을 잇는 총연장 26.7㎞의 주간선도로로, 오는 2023년 완공을 목표로 2단계로 나눠 진행한다. 총 사업비 9074억원을 투입한다.

 

남북도로 1단계 사업은 총연장 12.7㎞를 6~8차선 도로로 건설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 5440억 원을 투입해 2022년 완공을 목표로 작년 11월 말 착공했다.

 

2단계 사업은 총연장 14.0㎞(1공구 9.8㎞, 2공구 4.2㎞)를 6차선 도로로 건설하며 총 사업비 3634억원을 투입한다.

 

남북도로 2단계 건설 공사는 연내 입찰공고, 기본설계, 설계평가 및 실시설계 등의 행정 절차를 완료하고 올해 말 착공해 2023년 완공할 예정이다. 올 예산 192억원이 반영됐다.

 

새만금 핵심 기반시설인 남북도로가 완공되면 현재 건설 중인 동서도로와 더불어 새만금 내부를 십(十)자형으로 가로지르는 도로망이 구축돼 새만금 지역 어디든 20분 안에 접근할 수 있다.

 

이철우 새만금개발청장은 "남북도로가 완공되면 산업연구용지·국제협력용지·관광레저용지 등 새만금의 3대 권역이 연결돼 공공매립 등 내부 용지 개발이 촉진된다"며 "투자 유치도 크게 활성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남주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