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
교통종합
더 뉴 쏘렌토…'넘버원 에디션' 출시
기아차, 3152만원에 판매 혜택 부여
윤경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2/12 [09:1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기아차는 기존 쏘렌토 고객들의 최선호 트림인 프레스티지에 2.2 디젤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기본 탑재하고, 가장 인기있는 선택 품목인 스마트 내비게이션과 스타일업 패키지를 기본 적용한 ‘넘버원(No.1) 에디션’을 출시했다.

 

가격은 3180만원으로, 동일한 조건으로 개별 품목을 선택하는 경우보다 60만원 저렴하다. 이달 안에 출고하는 개인 및 개인 사업자 고객은 '넘버원 쏘렌토 2.2 업그레이드 혜택' 이벤트를 통해 28만원을 추가 혜택받아 총 3152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넘버원 에디션은 더 뉴 쏘렌토의 2.2디젤 모델 인기에 힘입어 출시됐다. 더 뉴 쏘렌토 2.2디젤 모델은 지난해 국산 중형SUV 최초로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면서 단기간에 2만대 판매를 돌파했다.

 

쏘렌토가 2년 연속으로 국내 SUV 판매 1위를 수성하는데도 기여했다. 더 뉴 쏘렌토는 지난해 7월 출시 후 12월까지 5개월간 총 3만611대가 판매됐다.

 

이 중 2.2디젤 모델이 57%(2만453대)를 차지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2년 연속 국내 SUV 판매 1위란 고객 사랑에 보답키 위해 가격 및 상품 경쟁력을 강화한 넘버원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윤경찬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