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
교통종합
기아차, 국내 대표 '모터스포츠 대회' 데뷔
모닝 '2018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 참가
박남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2/12 [14:4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기아자동차 '모닝'이 오는 4월 개막하는 '2018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에 참가해 국내 대표 모터스포츠 대회에 데뷔한다.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SF)은 국내외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에게 원메이크 레이스 등 다양한 참여 기회를 제공해 국내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에 앞장서고 있는 국내 대표 아마추어 모터스포츠 대회다.

 

기아차는 그동안 경차급 레이스에 대한 드라이버들의 요구가 있었던 것을 감안해 KSF와 협의를 거쳐 올해부터 '모닝 챌린지 레이스'를 추가했다.

 

모닝 챌린지 레이스는 1.0 가솔린 MPI 엔진과 수동변속기를 동일하게 장착한 모닝 차량만 참가하는 원메이크 레이스 형태로 진행된다. 오는 4월 공식 연습을 시작으로 10월까지 5개 라운드를 거쳐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기아차는 모닝 챌린지레이스 신설을 기념하고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의 참가를 도모키 위해 KSF 참가자 모집에 지원한 드라이버 중 선착순 40명에게 차량가의 3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기아차는 대회 기간 중 기아차 고객이면 누구나 자유롭게 서킷을 주행할 수 있는 '트랙데이'를 운영해 고객들에게 서킷 체험, 시승 기회를 제공하는 '고객 초청 프로모션' 등 다양한 마케팅도 펼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 대회 신설을 통해 모닝의 우수한 상품성, 안전성을 알리는 동시에 경차급 레이싱을 통한 모터스포츠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비용 고효율 레이스를 희망하는 기존 드라이버뿐만 아니라 모터스포츠 입문 희망자까지 넓은 선수층을 확보해 대한민국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남주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