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프리즘
政街
주승용 의원, 여수시 국비 4415억 확보
보성~임성 철도건설 등 1조169억 따내
윤경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2/07 [10: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회 국토교통위 소속 국민의당 주승용 의원은 "지난 6일 통과된 2018년도 예산에서 여수시 국비 예산 441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주 의원에 따르면 ▶여수~고흥 연륙·연도교 가설 392억원 ▶여수석유화학 안전체험교육장 건립 타당성 조사 1억원 ▶여수석유화학산단 통합안전체제 구축 18억원 ▶여수광양항 석유화학 부두 돌핀시설 건설 5.5억원 등 주요 현안사업 예산도 2205억원을 확보했다.

 

주 의원은 "광양, 여수국가산업단지 노후관 개량사업비 9억원이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신규로 반영된 것도 큰 성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만약 이 사업이 반영되지 않았다면 공업용수도 노후로 인해 용수 공급이 하루만 중단되도 여수 산단 입주 기업들이 2000억원 이상의 손실이 우려됐는데, 사업을 조기에 완공해 여수산단 입주기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자원공사에 촉구하겠다"고 덧붙였다.

 

주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이 대선 과정에서 목포~부산간 해안관광도로 건설을 공약했는데, 이 사업의 일부인 화태~백야 간 연륙·연도교 건설에 대해 4차 국도건설 계획에 예산을 반영하지 않았다"며 "정부와 여당은 대선 공약 이행을 위해 조속히 4차 국도건설 계획을 수정해 문 대통령 재임 기간 안에 사업이 추진되도록 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편 주 의원은 국회 예산 심의 과정에서 국민의당 노력으로 보성~임성리 철도 건설 678억원, 광주~완도 간 고속도로 건설 1513억원, 호남고속철도 2단계 조기 완공 422억원 등 전남 지역 주요 현안 사업 예산 4983억원을 증액해 1조 169억원을 확보했다.

 

/윤경찬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광고